공지사항

주식투자를 잘하고 싶다면 맨먼저 알아야할 것들

 "아주 절실히 주식투자를 잘하고 싶다. 그런데 뭘 어떻게 시작해야하지?" 

이런 투자자에게 안성맞춤인 책이 수년간 지속적으로 사랑받고 있어서 관심을 끈다.

20일 도서출판 부크온에 따르면 ‘박 회계사의 재무제표 분석법’(박동흠 지음)은 회계를 공부하려는 사람들에게 베스트셀러로 자리잡고 있다. 이 책은 주식에 정통한 현직 회계사가 투자자의 가려운 부분을 정확히 짚어내 마치 일대일 과외를 하듯 재무지식을 실전에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이다.

저자인 박동흠 회계사는 업계에서 손꼽히는 명강사이며 개인적으로 좋은 기업을 찾아 왕성하게 주식투자를 하고 있다. 기업에 대한 확신이 절대적이어야 투자가 가능하다는 철학을 갖고 있으며 그 확신을 얻기 위해 사업보고서 분석에 기반한 투자를 하고 있다. 

시중에는 수많은 회계 및 재무관리 교재들이 나와있지만 대부분 전문적인 내용을 다루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. 박 회계사는 이 책에 투자자로서 반드시 알아야 하고 고려해야 할 정수만을 뽑아서 담았다. 그렇다고 초보 투자자만을 위한 쉬운 책이라고 얕보아서는 안 된다. 우리나라에 상장되어 있는 기업의 재무제표를 분석하는 모든 회계 정보 이용자 및 투자자가 이 책 한권에서 많은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회계 개념부터 재무비율까지 폭넓고 깊게 다루었다.

이 책은 풍부한 국내 사례를 제시해 실전 활용에 유리하다. 널리 알려진 60여개가 넘는 기업들의 재무제표를 인용해 쉽고 재미있는 재무제표 분석을 시도했다. 이 책의 취지가 정확한 회계 기준과 재무 이론을 독자에게 보여주는 것이 아니므로 경우에 따라서는 회계 기준의 문구를 함축하거나 확대 해석하여 투자자의 이해를 높이려했다.

또 꼭 알아야 할 내용의 선택과 집중을 통해 학습 효과를 높였다. 철저히 회계 정보 이용자의 입장에 서서 중요하지 않은 부분에 대한 설명은 과감히 생략하고 투자 의사 결정 과정에서 중요하다고 여겨지는 부분에 대해서는 좀 더 자세히 설명하는 등 선택과 집중을 했다. 전문적인 내용과 회계 처리가 많이 들어가는 계정과목은 쉽게 설명을 하는 데 한계가 있으므로 설명이 끝나는 부분에 별도로 ‘핵심 개념’, ‘재무 분석 key’라는 항목을 만들어서 이론을 요약하고 재무제표를 검토할 때 주의할 점을 정리했다.

이 책은 실제 재무제표와 사업보고서를 직접 인용해 생생하다. 설명하는 내용에 해당하는 각 기업의 실제 재무제표와 사업보고서가 그림으로 다양하게 포함되어 있으므로 재무제표나 사업보고서를 따로 찾아보지 않아도 충분히 공부하고 이해할 수 있다. 가능한 한 최근의 재무제표와 사업보고서를 인용하고 있으므로 사례와 내용이 좀 더 현실적이고 생생하게 다가온다.

가치투자를 지향하려면 무엇보다 기업의 재무상태에 밝아야 한다는 건 상식이다. 하지만 숫자로 이루어진 재무제표의 벽 앞에서, 끝없이 이어지는 주석의 강 앞에서 망설이는 사람들이 다수다. 이 책은 강가 앞에서 서성이는 사람들을 나룻배로 실어 목적지까지 실어다 주는 역할을 해줄 것이다. 박 회계사는 최고의 뱃사공이다. 독자들에게 필요한 건 뱃사공의 실력을 믿는 것 뿐이다. 

책 자세히 보기

  

목록